통합검색
온 세상이 시끌시끌, 엉덩이가 들썩들썩~♬ 금영노래방앱 출시~!! F T B M

금영 노래방 > 반주곡 검색 > 반주곡 통합검색

반주곡 검색

색인 검색

제목별, 가수별 색인으로 원하는 반주곡 검색할 수 있습니다.



검색 제목별 색인검색 가수 색인검색 일본어검색


반주기 모델별 수록 곡

* '쏜애플(Thornapple)'에 대한 검색 결과입니다.

  • 통합
  • 곡제목
  • 가수
  • 곡번호
  • 작곡자
  • 작사자
  • 가사


반주기 모델별 수록 곡

3

선택 부르기 애창곡 담기
곡제목 검색 결과 리스트
곡번호 곡제목 가수 작곡·작사 출시일 서비스
21049 2월
쏜애플(Thornapple) 윤성현,심재현,방.. 작곡
윤성현 작사
2019.11 1차 미리듣기 부르기 애창곡담기 가사보기

닫기

2월

하찮음에
해가 떨어진다
내친김에
쏟아져 나온 거리
이건 아닌데
적잖이 분해서
한참은 이른 옷을
여미었어
먼 곳에서
뭘 태우나 보다
아릿하게 스쳐 오는
공기에
아직이구나
흐믈흐믈해져
이제 며칠 없는
주말의 수를
헤아려 본다
헤아려 본다
새 사람을
만나기까지는
매번
이틀 정도가 모자란데
눈치도 없게
자꾸 보채기만 해
나는 아무것도
줄 게 없는데
유난히도 길고 길었던
계절의 끝에
악당조차
되지 못하고
내게 봄은 없겠지
시들어만 가겠지
마음이 모두 닳아
없어질 것만 같아
어느덧 꽃은 지고
벌레를 보고 놀라
시월을 그리워하는
오월을 앓다
주르륵
녹아내리겠지

언제였던가
감춰진 세상의 비밀을
알 수 있을 것만
같던 날이 있었어
이제는 억지스러운
희망을 발명해
악당조차
되지 못하고

목을 꺾어
뒤를 봐요
잊고 싶은 일들이
한가득 있어
몸을 돌려
앞을 봐요
하고 싶은 일들이
한가득 있어
기억은 잇따라
시간은 잇따라
언젠가는 너에게
들려주고 싶었던
마음이 모두 닳아
없어질 것만 같아
어느덧 꽃은 지고
벌레를 보고 놀라
시월을 그리워하는
오월을 앓다
주르륵
녹아내리겠지
88071 낯선 열대
쏜애플(Thornapple) 윤성현 작곡
윤성현 작사
2014.10 1차 미리듣기 부르기 애창곡담기 가사보기

닫기

낯선 열대

어질어질 길 따라
아른아른 달 따라
내가 났던 섬은 대체
어디였던가
모두가 꿈을 꾸는
나만 깨는 열대야
너와 나의 적도에서
신을 찾았네
내가 앓았던
낯선 열대
그대가
나를 두고 간 열대
쓸데없이 건강한
쓸모없는 사람들
거리에서 끼리끼리
입을 맞추네
네가 대신 아파 줘
그럼 나는 살 거야
서러움에 제멋대로
치민 욕지기
내가 앓았던
낯선 열대
그대가
나를 두고 간 열대
그래도 어떤 이는
약을 건네 주었네
삼키는 척하다
이내 뱉어 버렸어

이를 우짤꼬
이를 우짤꼬
이를 우짤꼬
이를 우짤꼬
이를 우짤꼬
이를 우짤꼬

오늘은 어제와
비슷한 수의 사람들이
길에서 죽어 간
하루
오늘은 누구의 목숨도
내겐 의미 없는
힘겨운 열대의
하루
내가 앓았던
낯선 열대
그대가
나를 두고 간 열대
내가 앓았던
낯선 열대
그대가
나를 두고 간 열대
88065 매미는 비가 와도 운다
쏜애플(Thornapple) 윤성현 작곡
윤성현 작사
2014.10 1차 미리듣기 부르기 애창곡담기 가사보기

닫기

매미는 비가 와도 운다
아주 높은 곳에
올라가는 길
이젠 아무래도
잊어버렸나
아무도 날
이해할 수 없다고
이제나저제나
생떼를 썼나
이른 네 시에 가자
높은 탑 위로 가자
아차 늦었나 나조차
나조차 잊게 되는
볕에 쐬었나
까만 짐승들이
눈을 뜨는
아침이 왔나
무더운 날에 춤추던
계절은 갔나
발가벗은 몸을
깊숙이 묻고
이제나저제나
늦잠을 잤나
모두가 남겨 놓은
껍질을 삼켜
내게만 계속되는
8월의 현상
이른 네 시에 가자
높은 탑 위로 가자
아차 늦었나 나조차
나조차 잊게 되는
볕에 쐬었나
까만 짐승들이
눈을 뜨는
아침이 왔나
무더운 날에 춤추던
계절은 갔나

난 자꾸 말을 더듬고
잠드는 법도 잊었네
철 지난 장맛비가
그치지 않고 퍼붓네
아차 늦었나 나조차
나조차 잊게 되는
볕에 쐬었나
까만 짐승들이
눈을 뜨는
아침이 왔나
무더운 날에 춤추던
계절은 갔나
처음 페이지로 이동이전 10페이지 이동1다음 10페이지 이동마지막 페이지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