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온 세상이 시끌시끌, 엉덩이가 들썩들썩~♬ 금영노래방앱 출시~!! F T B M

금영 노래방 > 반주곡 검색 > 반주곡 통합검색

반주곡 검색

색인 검색

제목별, 가수별 색인으로 원하는 반주곡 검색할 수 있습니다.



검색 제목별 색인검색 가수 색인검색 일본어검색


반주기 모델별 수록 곡

* '김만수'에 대한 검색 결과입니다.

  • 통합
  • 곡제목
  • 가수
  • 곡번호
  • 작곡자
  • 작사자
  • 가사


반주기 모델별 수록 곡

5

선택 부르기 애창곡 담기
곡제목 검색 결과 리스트
곡번호 곡제목 가수 작곡·작사 출시일 서비스
87912 그 사람
김만수 김만수 작곡
김만수 작사
2014.05 1차 미리듣기 부르기 애창곡담기 가사보기

닫기

그 사람
내가 좋아했던 그 사람
나를 사랑했던 그 사람
언제나 내 마음의
등불이던 그 사람
내가 좋아했던 그 사람
나를 사랑했던 그 사람
지금은 내 가슴에
정만 두고 떠났나
애끼손을
걸며 걸며
사랑을 약속했던
그 사람
밤비를 흠뻑 맞고
거닐던
추억 속의
그 사람
내가 좋아했던 그 사람
나를 사랑했던 그 사람
이 밤도 못 잊어서
나만 홀로 걸었네

애끼손을
걸며 걸며
사랑을 약속했던
그 사람
밤비를 흠뻑 맞고
거닐던
추억 속의
그 사람
내가 좋아했던 그 사람
나를 사랑했던 그 사람
이 밤도 못 잊어서
나만 홀로 걸었네
이 밤도 못 잊어서
나만 홀로 걸었네
4364 먼 훗날
김만수 정진성 작곡
김지평 작사
1997.10 1차 미리듣기 부르기 애창곡담기 가사보기

닫기

먼 훗날

가랑잎 한잎 두잎
들창가에 지던-날
그 사람 나-에게
작별을 고했었네
먼훗날 또-다시
만날거라--고
그렇게 말할때에
손을 잡았--네
가랑잎 한잎 두잎
들창가에 지-던날
그 사람 나-에게
작별을 고했었네

함박눈 소리없이
들창가에 내리던 날
그 사람 나-에게
작별을 고했었네
세월이 가-면은
잊을 거라--고
그렇게 말할때에
함께 울었--네
함박눈 소리없이
들창가에 내리던 날
그 사람 나-에게
작별을 고했었네
작별을 고했었네
작별을 고했었네
2083 사랑의 아픔
김만수 조복동 작곡
조복동 작사
1993.05 1차 미리듣기 부르기 애창곡담기 가사보기

닫기

사랑의 아픔

바보-처럼 한잔- 술에
떠난 사람 잊어보려고
술잔 위에 흐른 눈물
마셔도 보았---다
하지만 깊이 맺힌
사랑의 아픔을
어떻게 잊을수 있나
바람에 날려 구름에 띄워
그래도 못-잊어
세월이 흐른 뒤에야

바보-처럼 한잔- 술에
떠난 사람 잊어보려고
술잔 위에 흐른 눈물
마셔도 보았---다
하지만 깊이 맺힌
사랑의 아픔을
어떻게 잊을수 있나
바람에 날려
구름에 띄워
그래도 못-잊어
세월이 흐른 뒤에야
하지만 깊이 맺힌
사랑의 아픔을
어떻게 잊을수 있나
바람에 날려
구름에 띄워
그래도 못-잊어
세월이 흐른 뒤에야
4514 영아
김만수 김만수 작곡
지명길 작사
1997.10 1차 미리듣기 부르기 애창곡담기 가사보기

닫기

영아

바람에 날-리어
지는 낙-엽은
새 봄에 꽃피는
꿈을 보-겠지
간밤에 보-았던
영아의- 꿈은
새봄에 온다는
기별이-겠지
영아 나는 왜 어느새
나는 왜 어느새
기다려 진다고
꿈에 젖나 영--아
샘-처럼 솟아나는 정
접어두고 영--아
꿈-속에 다시
꽃 피는 날 기-다려

긴 머리 날-리며
떠난 저-길에
진달래 한아름
피어 나-겠지
창문에 어-리는
기나긴- 꿈은
한아름 피어난
사랑이-겠지
영아 나는 왜 어느새
나는 왜 어느새
기다려 진다고
꿈에 젖나
영--아 샘-처럼 솟아나는
정 접어두고
영--아
꿈-속에 다시
꽃피는 날 기-다려
영아
2566 푸른 시절
김만수 박영걸 작곡
지명길 작사
1993.12 1차 미리듣기 부르기 애창곡담기 가사보기

닫기

푸른 시절

하늘과 땅사이에--
꽃비가 내리더니
오늘은 공원에서--
소녀를 만났다네
수줍어 말못하고
얼굴만 숙이는데
앞서간 발자욱이
두 눈에 가득차네
찡하는 마음이야--
뭐라고 말못해도
찡하는 마음이야--
괜시리 설레는 것

어젯밤 꿈속에서--
무지개 피더니만
오늘은 공원에서--
소녀를 만났다네
수줍어 말못하고
얼굴만 붉히는데
햇살이 눈에 들어
두 눈이 반짝이네
찡하는 마음이야--
뭐라고 말못해도
찡하는 마음이야--
괜시리 설레는 것
찡하는 마음이야--
뭐라고 말못해도
찡하는 마음이야--
괜시리 설레는 것
처음 페이지로 이동이전 10페이지 이동1다음 10페이지 이동마지막 페이지로 이동